잠깐 사이에 제 지갑 가져가시고 돈은 빼가고 …

잠깐 사이에 제 지갑 가져가시고 돈은 빼가고 착한척 찾아준척 지갑 맡겨놓고 가신 님 당신은 몇천원으로 당신의 양심을 파셨네욤 전 몇천원없어서 남 돈 훔쳐간 불쌍한 영혼에게 기부했다 치고 퇴근길 걸어가면 끝이니 잘 쓰시고 살림살이 잘 나아지시길 바래요

Leave a Reply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

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:

<a href="" title=""> <abbr title=""> <acronym title=""> <b> <blockquote cite=""> <cite> <code> <del datetime=""> <em> <i> <q cite=""> <s> <strike> <strong>