너무 짧아서 아쉬웠던 일본 패밀리와의 만남 연…

너무 짧아서 아쉬웠던 일본 패밀리와의 만남 연경이 남편 유지상의 100 일본 가정식 샤브샤브와 귀요미젠과 우동먹는 인형 유키쨩 매번 내 선물을 챙겨주는 고마운 나리와 숙과 식과 마음을 듬뿍 제공해준 양쨩 따뜻함 입빠이 받고 온 일본여행 민나 아리가또 감사한 인연에 또 감사했던 여행 잠시 행복했던 우리의 시간 담엔 더 여유있게 갈께 사요나라

Leave a Reply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

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:

<a href="" title=""> <abbr title=""> <acronym title=""> <b> <blockquote cite=""> <cite> <code> <del datetime=""> <em> <i> <q cite=""> <s> <strike> <strong>